등급별 수능 수학 공부방법

관리자 2019.08.02 22:20 조회 수 : 49

GettyImages-1133532959.jpg


* 수능 수학 공부법
자신이 하루에 수학을 6시간 공부한다고 해도, 공부방법이 아주 비효율적이라면, 효율적으로 하루에 2시간 공부하는 사람보다 성적이 안나올 수도 있다. 그러므로 더욱 효율적인 공부법을 모색해야 할 것이다. 이는 다른 과목도 마찬가지겠지.
내가 생각하는 수학 공부의 핵심은 3가지이다.
1) 반복과 복습
'수학을 양치기 식으로 하면 된다' , '그냥 마냥 풀고 고치면 된다' 식의 생각을 하지마라. 양치기식으로 공부하면 그 양치기식으로 풀고 한번 고친 문제들을 당신이 모두 다 이해하고 다음에 풀면 풀 수 있을 거라 생각하는가? 80% 이상은 그렇지 않을 것이다. 양치기 식으로 한다는 것은 대부분 책을 여러권 푸는 것이므로 책을 여러권 사지말고, 책을 1~2권 정도만 사서 그 책에만 집중해라. 다음은 책 한 권으로 수학공부를 하는 방법이다.
1. 책의 문제를 일정량 푼다.
2. 일정량 푼 문제를 매긴다.
3. 계산실수로 틀린 문제는 세모표를 치고 고치고, 몰라서 틀린 문제는 5~10분 정도 생각하고 고칠 수 있으면 고치고, 고칠 수 없으면 답지를 활용해서라도 고친다. 그래도 모르면 수학을 잘하는 친구나 선생님 등에게 물어도 좋다. 몰라서 틀린문제는 /표를 치자.
4. 1~3과정을 반복한다.
5. 문제들을 고친 시점 후 1달이 지나면(대강 1달 정도 지났음을 알거나 더 세심하게 하고 싶다면 문제를 고친 날짜를 표기해놓자), 세모친 문제는 계산실수이니 넘어가고, 몰라서 틀린 문제를 한 번 더 풀어본다. 알겠으면 넘어가고, 또 모르겠으면 3의 과정을 반복해라.
6. 5의 과정을 1~2번 정도 더한다.
이렇게 하면, 누적 복습을 할 수 있게 된다. 5단원을 풀면서, 3단원을 1차 복습, 1단원을 2차 복습 하는 식으로 가게 되어, 모든 단원에 대한 감을 유지할 수 있다.
2) 기출문제
수능 수학에서 기출문제는 생명이다. 특히 평가원과 수능 문제는 교수가 일정 기간 갇혀서 1문제를 만들기 때문에 엄청나게 퀄리티가 높은 문제가 나오게 되고, 그 문제들로 제대로 공부하기만 하면, 실력은 오를 수 밖에 없는 것이다. 1)반복과 복습을 참고하여 기출문제 3~4회독을 권한다. 평가원, 수능은 필수이고(필자가 봤을 때는 2009년도 문제까지는 유효한데, 너희들의 기출문제에는 문제 선별이 잘 되어있어서 추천한다), 교육청 문제도 일반 사설문제보다는 좋다고 생각하는 입장이라, 웬만하면 풀기를 바란다.
3) 정돈된 풀이
4점 문제 정도 가면, 예를 들어, 함수를 미분하고 도함수가 0이되는 x값을 찾고 증감표를 그려 그래프의 개형을 찾아내고 등등의 일련의 복잡한 과정이 있다. 그 과정들을 순서대로 적지 아니하고 풀이를 막 섞어 적거나, 왼쪽에 갔다가 오른쪽에 갔다가 위에 갔다가 하게 되면, 풀이가 혼잡해져서 자신이 필요한 부분을 떼어내어 풀이를 더 진행해야 되는데 필요한 부분을 찾느라 시간을 쓰고, 결국 비효율적인 풀이로 전락하고 마는 것이다. 그러므로 글씨체도 중요한 요소가 될 것이고, 풀이를 순서대로 질서정연하게 쓰는 것도 아주 중요하다고 볼 수 있다.
* 등급별 특징
가형 6등급 이하, 나형 5등급 이하 : 주체적으로 공부를 한다고 볼 수 없음.
가형 5등급, 나형 4등급 : 공부를 하긴 하는데 공부방법이 매우 이상해서 성적이 안 나오거나 공부를 거의 안함.
가형 4등급, 나형 3등급, 낮은 2등급 : 인강을 듣고 있다면 그냥 인강을 TV보듯이 함. 인강강사가 웃긴 말하면 웃고 별표쳐!하면 그냥 아무생각 없이 별표치고 문제 풀어주면 그냥 '그렇구나' 함. 공부의 주체가 자신한테 있지 않음. 매우 수동적임. 문제집을 풀고 있다면 아마 반복과 복습따윈 하지 않을거임. 오늘 100문제! 하고 풀고 매기고 고치고 문제집 끝나면 문제집 하나 더 사고. 그니까 니가 그 등급. 그게 아니라면 공부를 많이 안하겠지.
가형 3등급, 나형 높은 2등급 : 기본적으로 기출문제들은 많이 풀어봤을 가능성이 높고 기본개념은 어느 정도 되있다고 생각됨. 그러나 어려운 4점을 거의 한개도 손을 못댐. 반복이 부족해서 응용능력이 턱없이 부족. 기본만 되있는 느낌. 응용문제라고 생각되는 난이도의 문제를 다 못풀고 나머지 다맞으면 가형 3등급, 나형 높은 2등급.
가형 2등급, 나형 만점 제외 1등급
여기부터는 수학을 조금 잘함. 기출문제들은 기본적으로 2~3회독 정도 되어있을 가능성이 높음. 그리고 어려운 4점 제외한 문제를 제외한 문제들을 빠른 시간안에 풀어내서 어려운 4점들에 손을 대는데 거기서 1~2문제 정도 품. 근데 나머지를 못푸는게 한계. 가형 2등급→1등급, 나형 낮은 1등급→높은 1등급은 정말로 많은 노력이 필요하다고 생각. 가형 기준 5등급→2등급보다 2등급→1등급이 더 힘들걸? ^^
가형 만점 제외 1등급, 나형 만점
수학을 정말 잘해 잘해
가형 만점
참고로 저는 수학 가형 17수능 96점, 6평 96점, 9평 100점입니다.
수능 수학 공부법은 여러분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고자 작성한 것이고, 등급별 특징은 재미로 작성한 것입니다. 수능 수학 공부를 많이 하지만 수능 수학 공부법이 비효율적이라서 성적이 안 나오는 것 보면 마음이 아파서 적어봤습니다. .
제목
수학선택, 가형? 나형? 올해 예비 높이 또는 N수생 학생들은 수학 성적을 위해 혹독한 겨울을 보내고 있습니다. 과거처럼 과학의 학생들이 문장을 선택하고 문학의 학생이 N수생Y를 선택하는 것은 일반적이고 자연 이었지만, 수학은 너무 어려워했습니다. 아래의 표를 참조하십시오. 지난해와 지난해 수학 후보자의 비율은 4,643 감소 수학 검사기...
등급별 수능 수학 공부방법 * 수능 수학 공부법 자신이 하루에 수학을 6시간 공부한다고 해도, 공부방법이 아주 비효율적이라면, 효율적으로 하루에 2시간 공부하는 사람보다 성적이 안나올 수도 있다. 그러므로 더욱 효율적인 공부법을 모색해야 할 것이다. 이는 다른 과목도 마찬가지겠지. 내가 생각하는 수학 공부의 핵심은 3가지이다. 1) 반복과 ...
수학은 선택 아닌 필수 고교 입시의 경우 대학 입학 시스템, SAT 시험의 범위, 평가 시스템, 학생들의 학과의 항목을 포함한 입학 환경 전체가 다릅니다. 우선 대학 입시 밤은 30% 이상 증가합니다. 학생의 학습 과목 심사 30%를 넘는 대학은 자치이지만, 주로 학생의 채용이 어려운 지역의 대학입니다. 심사 계획은 주요 대학의 15 대학과 비교하...
수능수학독학 수학 기반의 기준이며 100점 수학 학습이 아니라 수학 1급을 얻는 효율적인 방법입니다! 포로에서 천천히 레벨 1까지 올라가면서 포로의 관점에서 설명하겠습니다! 활동적인 고등학교 3 이것은 3-4 문제가 있는 3학년 사례입니다. 사진 촬영을 제외하고 4~5 등급을 띄워야합니다…. 그건 그렇고, 나는 확장 2번을 제외하고 전...
예비고3, 효과적인 수학 학습법 수능후, 여분의 수능레이스가 준비되어 대학의 학력 테스트에 대비했습니다. 수능수학은 새로운 커리큘럼에 먼저 적용되며, A형과 B형에서 P 타입과 S 타입에 이름이 변경되었습니다. 주목되는 가설은 계산 II, 확률과 통계, 기하와 벡터로 변경되었습니다. 수능의 변화에 어떻게 준비하고 있습니까? 수능학습 전략으로 수학...
수능출제범위변화와 수능공부방법 수능가 어떻게 바뀌었는지 보려면 입학 전문가의 조언을 살펴보겠습니다. 한국어로 된 질문의 범위 "음성 및 작문, 문학, 독해, 언어" 2015 개정 교육 과정에는 언어 및 미디어가 포함됩니다. '언어'만 현재 수능와 같습니다. 설문 조사와 공청회에서 '언어와 미디어'에는 '언어'만 포함되었다는 의견이 더 많았습니다. 질문...
수능·내신 대비 수학 공부법 고등학생은 보통 2학년 때까지 기본개념 진도를 진행하면서 학교 내신시험을 대비한다. 고등학교 2학년 겨울방학 이후 본격적으로 수능대비를 시작하는데, 학교 내신시험은 상대적으로 잘 치르던 학생이 수능·평가원 기출문제를 맞닥뜨렸을 때 어떻게 풀어야 할지 감이 오지 않아 애를 먹는 경우가 종종 있다. 많은 선배들과...
추천 게시물
전체 게시판중 랜덤게시글 1개 (이미지+제목)